제목 도전 4편 147장 '오는 대개벽기에 약은 태을주' 글쓴이 김태희 날짜 2020-03-05



상제님께서 말씀하시기를

“태을주太乙呪는 수기 저장 주문이니 병이 범치 못하느 니라.

내가 이 세상 모든 약기운을 태을주에 붙여 놓았느니라. 약은 곧 태을주니라.”

 (『도전』 4:147:3∼4)라고 하셨어요.


태을주는 천지 생명수를 내 몸과 마음, 영혼에 저장하는 주문이에요.

수기 저장 주문은 병을 물리치는 주문인거죠.

태을주를 놓지 않고 꾸준히 읽으면

우리 몸에 밝은 보호막을 만들어 사고도 병도 오지 못해요.

내 몸에 밝은 기운이 저장되는 거예요.

지금부터 꾸준히 태을주를 읽으며 우리 몸에 밝은 기운을 저장해볼까요?


오는 대개벽기에 약은 태을주

신농씨가 백초(百草)를 맛보아 약을 만들어 구제창생(救濟蒼生)에 공헌하였거늘

우리는 입으로 글을 읽어서 천하창생을 구제하느니라.

태을주(太乙呪)는 수기 저장 주문이니 병이 범치 못하느니라.

내가 이 세상 모든 약기운을 태을주에 붙여 놓았느니라. 약은 곧 태을주니라.


  • 페이스북으로 공유
  • 트위터로  공유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 도전 4편 147장 '오는 대개벽기에 약은 태을주' 하늘바람 559 2020-03-05
4 도전 5편 363장 '삼계 복마를 물리치는 운장주를 내려 주심' 하늘바람 445 2020-03-05
3 도전 7편74장 '천지에서 태을주 읽는 소리가 으근으근하다' 하늘바람 476 2020-02-26
2 도전 7편 74장 ‘훔치’는 천지부모를 부르는 소리 하늘바람 469 2020-02-14
1 도전 7편 19장 '자손에게 선령은 곧 하느님' 하늘바람 520 2020-02-14